게임저널
HOME | 회사소개 | 즐겨찾기추가 |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게임뉴스
2015년11월22일 21시42분 2377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첨부파일:
웹보드게임 규제 입법예고안 발표
 
문화부는 웹보드 게임 규제 중 일부를 완화하는 내용의 입법예고안을 발표했지만, 핵심 내용은 대상에서 빠져 규제 완화 효과가 미미할 것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16일 내년 2월 일몰 예정인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정부는 지난해 2월 사행성을 조장한다는 이유로 결제 한도를 제한하는 내용 등을 담은 웹보드 규제를 시행한 바 있다.
 
개정안에 따르면, 한 달에 한 계정을 통해 결제할 수 있는 금액의 한도가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상향됐다.
, 상대방 선택금지에 예외 적용 규정이 추가됐다. 이에 한 판 당 최대 2500(월 결제 금액의 1/200)에 한해서는 상대방을 지정해 게임을 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정부의 규제에 따라 웹보드 게임 이용자는 임의의 상대방과 게임을 해왔다. 상대방에게 일부러 돈을 잃어주는 방식으로 불법 환전이 이뤄졌다는 지적 때문이다.
 
이밖에 본인 인증 기간은 분기당 1회에서 1년에 1회로 확대됐고, 게임 제공업자의 자율규제를 권고하는 조문이 추가됐다. 이에 게임 제공업자는 게임 이용자의 과몰입 방지를 위한 자율규제안을 수립해야 한다.고 했다.
 
하지만 그동안 업계에서 지적 받았던 1회 게임에서 3만원 초과 지출 금지 하루 10만원 이상 지출 시 24시간 이용 금지 등의 내용은 유지됐다.
 
일몰 기간은 오는 2016223일에서 2년을 연장돼 2018223일로 다시 설정됐다. 의견 수렴 기간은 오는 1228일까지다.
 
게임 업체들은 월 결제 금액이 완화되지만, 판 당하루 당 이용 금액을 제한한 규제는 유지되기 때문에 규제 완화 효과가 크지 않을 것이라는 판단을 하고 있다.
 
이전에도 게임 이용자들은 월 결제 금액보다는 세부 이용 금액을 제한한 것에 불만을 가져왔다. 월 결제 금액을 제한하면서 세부적으로 또 다른 규제를 중복해 적용하다보니 게임의 재미가 반감된다는 지적이다.
 
이에 웹보드게임을 운영하는 주요 업체들은 '웹보드협의체'를 결성해 문체부에 애로사항을 건의해왔다.
 
문제가 많았던 온라인 웹보드규제이용요금은 상향시키면서 아케이드웹보드금액은 올리지 않는 형평성에 업계는 또다시 울분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10년동안 아케이드게임산업은 글자하나 바꾸지 않던 정부가 온라인은 시행한지 1년도 안되어 완화책을 내주고 있는데 아케이드 웹보드게임에 대한 시간당 투입금액을 상향시켜 주어야 하지 않느냐고 말하고 있다.
 
< 게임저널 취재부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게임저널 취재부 (yesomd@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게임뉴스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인천경찰, 불법게임장 운영한 267명 검거 (2015-11-22 21:50:31)
이전기사 : 지스타 변화해야 (2015-11-22 21:31:40)
 
 
자동로그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도쿄게임쇼 2016 9월 열려
도쿄 게임 쇼는 전세계에서 주목이 모이는 글로벌 이벤트다. 2015 년에는 37 개국 ㆍ ...
    답변 : 답변 : 답변 : 극락조 포커(성인게임기)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명: (주)예솜 |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2가 32-4 창덕빌딩 3층 | (주)예솜 대표이사 이재권 | 개인정보책임 : help@yesom.co.kr
사업자등록번호 : 201-81-66808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19-5348호 | Tel : 02-2635-1693 | Fax : 02-2635-1695
게임저널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08 게임저널 All rights Reserved.